회원자유게시판
게시판

자유게시판

작성자 국방군        
작성일 02-06 (목)
ㆍ추천: 0  ㆍ조회: 11    
IP: 14.xxx.176
어른이 되어가는 밤
어른이 되어가는 밤


노희경 작가의 책에서 좋아하는 구절이 있다.
'어른이 된다는 건 상처 받았다는 입장에서
상처 주었다는 입장으로 가는 것.
' 줄곧 나는 힘든 것만 토해내느라 어른이 되지 못한 채
나이만 먹은 어린애로 유예하며 살았다.


- 하니니의《나는 나를 못 믿어》중에서 -


한 해가 시작되는 요즘,
나는 진정한 어른인가에 대하여 고민해봅니다.
내가 받았던 상처에 어쩔 줄 모르고 몰라,
다른 사람들을 상처 입히지는 않았는지.
그 상처들을 품어주고 감싸 안아주는 사람이었는지.
오늘 밤은
나의 상처도 당신의 상처도 풀어내고 싶은 밤이였으면 한다.


벌써 이공이공년 이월육일 목요일 이네요
잘들 지내시고 계시죠?
오늘이 올 겨울 들어 제일 추운 날씨라 합니다.
마지막 추위 잘 이기사고 
마음만은 따뜻하게 즐겁고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.
사랑합니다.
-성구- 
   
  0
3500
윗글 '가장 중요한 것은 무엇인가?'
아래글 하루를 시작할 때
번호     글 제 목  작성자 작성일 조회
알림 자유 게시판입니다. 9 허재도 2011-12-22 1083
1132 아이들의 감정 변화 조성구 2020-08-10 2
1131 내려야 보입니다 조성구 2020-08-03 6
1130 감정을 적절히 드러내는 법 조성구 2020-07-31 5
1129 정신적 외상을 입은 사람 조성구 2020-07-30 5
1128 육체적인 회복 조성구 2020-07-29 6
1127 귀인(貴人) 조성구 2020-07-28 3
1126 바이칼 호수의 온도 관리 능력 조성구 2020-07-23 3
1125 '건강한 필란트로피'가 왜 필요한가 조성구 2020-07-22 5
1124 남의 실수에서 배운다 조성구 2020-07-21 4
12345678910,,,114