회원자유게시판
게시판

자유게시판

작성자 국방군        
작성일 06-24 (수)
ㆍ추천: 0  ㆍ조회: 5    
IP: 14.xxx.176
산사(山寺)를 찾는 이유
산사(山寺)를 찾는 이유


여름 한철을 산사에서 보낸 적이 있다.
나는 산사의 새벽을 특별히 좋아했다.
새벽이면 빛이 창호지에 번져서 엷게 퍼져나가듯이
내 마음에도 결 고운 평화가 스며들었다.
풀과 나무들이 어둠 속의 침묵을
서서히 빠져나오면서 뱉어내는 초록의 숨결.
산사의 새벽은 늘 그 기운으로 충만했다.
일어나자마자 방문을 여는 것이 하루의 시작이었다.
문을 열면 방 안은 금세 초록의 숨결로 가득 찼다.


- 신영길의《기억의 숲을 거닐다》중에서 -


명문가회 여러분!
산사를 찾는 이유,
그것도 한 달이나 머물러야 하는 이유가 분명 있었을 것이다.
사람마다 모두 다르지만 누구에게나 공통된 이유 중 하나가
'마음의 평화'일 것이다.
'결 고운 평화'면 더 멋지겠지요.
산사 새벽 문을 열면
방 안에 쏟아져 들어오는 초록의 빛이
마음을 푸르게 하고 평화를 안겨 줄 것 이니까요.
그럴때 굳었던 몸과 마음이 함께 풀리니까요,


유월 이십사일 수요일
오늘부터 라도 산사는 아니더라도
아침일찍 창문을 열고 세벽공기를 맛 보시길요.
그러면 피곤했던 몸과 마음이 합께 풀릴 것 입니다.
사랑합니다.
-성구-
   
  0
3500
윗글 육의 시간, 영의 시간
아래글 이별의 이유
번호     글 제 목  작성자 작성일 조회
알림 자유 게시판입니다. 9 허재도 2011-12-22 1082
1122 저 강물의 깊이만큼 조성구 2020-07-09 3
1121 간헐적 단식 조성구 2020-07-03 3
1120 쉬어도 쉰 것 같지 않고... 조성구 2020-07-02 2
1119 당신의 외로움 조성구 2020-06-30 5
1118 밥은 먹고 다니니? 조성구 2020-06-29 4
1117 온 세상과 맞서자! 조성구 2020-06-26 3
1116 육의 시간, 영의 시간 조성구 2020-06-25 5
1115 산사(山寺)를 찾는 이유 조성구 2020-06-24 5
1114 이별의 이유 조성구 2020-06-23 4
12345678910,,,113